대청호 유역 균형 발전 입법지원 토론회 열린다
대청호 유역 균형 발전 입법지원 토론회 열린다
  • 임창교 기자
  • 승인 2019.0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교육뉴스=임창교 기자】 국회사무처 법제실은 9월 20일 대전 다목적회관에서 이장우 국회의원(자유한국당, 대전 동구)과 공동으로 ‘대청호 유역의 균형 발전’을 주제로 지역현안 입법지원 토론회를 개최한다.

이번 토론회는 1980년도에 상수원보호구역으로 지정된 이래 많은 지역주민들이 경제적 피해를 감수하고 있고, 지역발전마저 지체되고 있는 대청호 유역에 대한 법령상의 규제 완화 방안을 검토하기 위해서다.

이에 대청호 유역의 균형 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다양한 입법적·정책적 방안이 논의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장우 의원과 국회 법제실은 토론회를 통해 제시되는 입법의견을 수렴하여 관련 법률의 제·개정 방안을 모색할 계획이다.

공동 개최자인 이장우 의원은 “오늘 토론회가 안전한 물을 담보하면서 댐 유역 주변 주민들께서도 행복한 삶을 유지할 수 있는 상생의 좋은 방안을 고민하고, 마련되는 계기가 되길 기원한다.”며, “저 또한 국회에서 대청호 유역 균형 발전을 위한 제도 개선에 앞장 설 것”이라고 강조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