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농가 대상 퇴비화 기술교육 진행
축산농가 대상 퇴비화 기술교육 진행
  • 최만진 기자
  • 승인 2020.02.04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합천군이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퇴비화 기술 및 퇴비 부숙도 관리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최만진 기자
합천군이 축산농가를 대상으로 퇴비화 기술 및 퇴비 부숙도 관리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최만진 기자

[환경교육뉴스=최만진 기자] 경남 합천군은 내달 25일부터 시행되는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에 대비해 지난 3일 농업기술센터에서 축산환경관리원 중앙지원단 박재영 강사를 초빙하고 퇴비화 기술 및 퇴비 부숙도 관리 교육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이날 교육에는 축산농가, 축산 유관기관 및 축산단체 관계자 등 100여 명이 참석했으며 강석진 국회의원, 김용욱 합천축산업 협동조합장이 참석해 가축 질병 및 부숙도 검사 의무화로 위축된 축산농가를 격려했다.

교육은 퇴비화 기술 및 퇴비 부숙도 관리,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 퇴비 육안 판별법 등에 대한 내용으로 진행됐다.

김길환 축산과장은 "퇴비 부숙도 검사는 어렵지 않다"며 "톱밥과 미생물을 적정하게 사용해 교반 하는 등 기존에 축산농가에서 하는 방식대로 퇴비를 부숙을 시킨다면 퇴비 부숙도 검사 기준을 준수 할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